자원봉사 활동(환경정화)

    SNS로 공유하기

  • Share fb
  • Share ka
  • Share na


관내 청소년들이 비대면 자원봉사를했습니다

코로나19로 대면 자원봉사 활동이 어려운 상황 속에서 내가 사는 우리 동네, 보도, 공원, 산책로 등을 찾아 비대면 으로 환경정화활동을 하는 프로그램입니다.

 마스크 착용 후 환경정화 활동에 필요한 물품(쓰레기 종량제 10L봉투, 장갑, 집게 등) 준비를 준비합니다.

(타임스탬프 어플을 활용하여 봉사 인증 사진을 찍도록 하였습니다.)

 

봉사활동을 시작할 장소에 도착하면 준비물과 사진을 찍습니다.

봉사활동 중간 중간 활동사진을 찍습니다.

봉사가 끝난 후에는 수거한 쓰레기봉투를 들고 사진을 찍습니다.

시흥시 곳곳에서 환경정화 활동 하면서 느낀 점, 하고 싶은 말 적어주었습니다.


(정왕1〇〇학생) “길에 남들이 버린 쓰레기가 생각보다 너무 많고 생각지도 못한 장갑이나 먹다 남은 음료 등 이상한 쓰레기가 너무 많았다. 앞으로 봉사하며 내가 다 주워서 깨끗한 길을 만들어야겠다.”

(정왕2〇〇학생) “힘들고 보람찼다.”

(정왕3〇〇학생) “뿌듯했으며 가는 길마다 있는 쓰레기를 보며 자연에게 미안했다.

청소하시는 분들이 많이 힘들겠다고 느꼈고 감사하다.”

 

(대야동 〇〇학생) “일요일아침 늦잠 자기 바빴는데 일찍 나와서 우리 동네 쓰레기를 주우고 다니니 정말 하루 시작이 너무 뜻깊었습니다. 우리 동네에 쓰레기가 이리 많은 줄 모르고 지나쳤어요. 저부터도 쓰레기를 함부로 버리지 말아야겠습니다.”

 

(은행동 〇〇학생) “내가 쓰레기를 주워가면서 깨끗해진 인도를 보니 뿌듯했습니다.”

 

(정왕4〇〇학생) “활동하면서 바닥에 있는 쓰레기 치워 질 때 마다 기분이 좋아지고 상쾌했습니다. 이번 계기로 길거리에 쓰레기를 함부로 버리지 말아야겠습니다.”

 

(배곧동 〇〇학생) “쓰레기를 버리는 사람이 있으니, 줍는 사람도 있는 것 같다. 환경미화원 분들이 쓰레기를 줍는 것의 대한 감사를 느꼈다.”

 

(능곡동 〇〇학생) “항상 익숙하게 지나다니던 동네 공원을 자세히 둘러보니 담배꽁초, 과자봉지, 음료수 캔 등 꽤 많이 버려져있는 것이 놀랐고 봉사 활동을 끝낸 후 나의 쓰레기봉투를 보며 뿌듯했다.”

 

(배곧동 〇〇학생) “쓰레기를 주움으로써 환경이 깨끗해져서 내 마음이 뿌듯했다. 이렇게 쓰레기와 마주하다 보니까 왜 지구온난화가 생기는지 알게 될 수 있었다.” 


모두 감사합니다.~^^





댓글(0)

등록